소음주운전을 한 경우 수사 및 형사합의에 관한 합리적인 선택

1. 2020. 2월의 시작​​어 떤덧 2020년의 1월이 지나고 2월!때때로이 참 더 없이 느껴질 만큼 빠르게 흘러가는 것 같다​​요새 국내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으로 걱정들이 많다. 일부 땅 교육 기관들 휴원령에, 특정 확진자들에 대한 혐오 발언들도 서슴치 않고 있다. 이른 시일 내에 백신이 나와서, 확진자들이 더는 발발되지 않고, 사태가 해결되기를 바랄 뿐이 었다.​

>

​2. 소음주운전 형사합의에 관하여​​금일은 소음주운전 형사합의 관련 이내용를 해볼까 합니다. 술을 마시지 않아도, 내가 조심합니다고 해도 문재는 언제든지 날 수가 있다. 또 술 한 두 잔만 마시고 피치 못하게 문재가 난다해도 처벌을 당연히 피할 수도 없다.​​2018년 9월 경 군대 휴가 나왔다가 소음주 운전자에 의해 문재를 당해 고려대학교 학생이 고인이 된 사례는 많은 사람이 분노하고 슬퍼했습­니다. 자칫 잊혀질 뻔 한 단순한 소음주운전 사망문재가 아닌 칭구들과 많은 사람의 노력으로 법안이 통과되어 도로교통법이 일부 개정이 됐슴니다.소음주운전은 단순히 실수가 아닌, 엄연한 범죄이었다 그래서 소음주운전 형사합의가 필요한 것일지도 모른다.​

>

3. 개정 도로교통법​아래 개정된 사항을 살펴보시길 바랍니다.​(1) 소음주운전 사망문재 → 최고 무기징역, 최저 3 년이상 징역(2) 소음주운전 적발기준 → 소음주운전 2회 이상 적발 시 : 징역 2~5년 역시는 1,000만원~2,000만원(3) 운전면허 정지 기준 → 혈중알코올농도 0.03~0.08% 미만(4) 운전면허 취소 기준 → 혈중알코올농도 0.08% 이상(5) 운전면허 취소 시 면허 재취득이 제한되는 기간 → 3년 적용되는 기준 : 2회 이상​​현행법보다 많이 강화가 됬슴니다.. 특히 소음주운전 2번 이상 가중 처벌되고, 혈중알코올농도가 현행 0.03%로 강화되어 늦은 야간까지 많은양의술을 마시고 명일 아침에 운전하게 되는 “숙취 운전” 도 처벌이 될 수 있다. 실제로 혈중알코올 농도 0.03%는 술 1잔으로도 본인올 수 있다. 역시한 해당 차량에 동승하였던 사람도 방관 죄로 수사를 받게 될 수 있다. 소음주운전 문재 시 보험료 인상은 물론 민사적 책이다, 형사 처벌도 함께 진행된다. 그리하여 소음주운전을 하게 되면 형사합의가 몹시­매우 중요하다.​

>

​행여나 실수로 sound주운전을 하게 되어 책임이 발생하게 된다면, 갑자기 발생된 의문라 두렵다고 무조건 회피하면 절대 안 된다. 많이 당황스럽고 힘들겠지만 차분하게 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더 큰 벌을 받게 되고, 감당하지 못할 정도로 일이 커지게 된다.​​죄에 대하여 빠르게 인정 및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변호사를 통하여 적극적으로 합의에 임하여야 합니다.직장인 및 사업자를 가지신분들은 차량이 약간거의 필수가 된 시기에, 술 때문에 범죄자가 되어 운전을 포기하게 된다면 경제적으로 상당희 힘들어진다.​​실제 합의를 위한 만나다 자체를 거부하는 피해자들도 많다고 하니 혼자 해결하려고 하면 기회를 놓칠 수 있다.꼭 전문적인 지식을 아는 변호사를 선임하여 원활한 합의와 면허 정지에 대한 구제 신청 등신중하게 알아보시는 것이 중요하니, 꼭 상다sound 요청하시어 원만하게 해결하시길 바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