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염 비세척 중요해요 유아 축농증이 되고 말다

 비염과 축농증의 차이를 안다면 평소 관리가 중요

안녕하세요, 저는 콧물 전문가라고 할 정도로 코막힘과 콧물을 해결하기 위해 살아온 것 같습니다.

어렸을 때는 그냥 코가 약하고 콧물이 많이 나고 코피가 잘 나는 줄 알았거든요.

© pkripperprivate , 출처 Un s plash

병원에서도 약을 처방하고 레이저 수술까지 받았는데 나아서도 면역력이 약해지거나 환절기나 먼지가 심해지면 다시 감기 환자처럼 재치 있고 코막힘도 심해졌어요.

하지만이렇게블로그에서도정보를많이얻고의료기술도많이발전해서자신에게맞는치료도받을수있지만

체질이나 환경에 따라 맞는 최적의 방법은 다르지만 한 가지만은 코 관리에 효과가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바로 코 세척입니다.아마 이비인후과든 한의원든 약국이든 증상이 나타나면 콧속을 씻으라는 말을 많이 들어서 다들 가정에서 많이 하실 것입니다.

그 중에서도 비염이나 유아 축농증은 더 해 주는 것이 좋은데요.

두 질환의 원인과 차이를 알면 평소 관리가 중요하다는 것에 동감하실 것입니다.

두 사람 모두 코에 염증이 생겨 점막이 예민해져 팽창하기 쉬워지고 콧물이 나오고 코막힘이 생깁니다.비염의 경우는 코에 염증을 일으키는 것으로, 축농증은 의학 용어로 부비동에 고름이 생기거든요.

차이점이라면, 전자는 맑은 콧물이 나오고 알레르기성이면 발작성 재채기나 간지럼을 느낄 수 있습니다.

후자는 누런 콧물이나 감기와 증상이 비슷하기 때문에 미열이 나고 열도 조금 날 수 있습니다.두 질환 모두 면역력이 떨어지면 나타나기 쉽고 점막이 충혈되면 만성화될 수 있어 생활 속에서 코 환경을 개선해야 쾌적한 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 شیخ البلک , 출처 OGQ

게다가 영아의 경우는 면역력도 성인에 비해 떨어지고 코의 기관구조도 완성되지 않아 습도나 온도조절을 하는 것이 민감합니다.

따라서 일상의 손 씻기와 마스크는 기본! 코 세척을 해 주시면 됩니다.

유아축농증이 이미 진행된 경우에는 아침 저녁으로 코 세척을 하여 이물질을 제거하고 습도조절능력을 높여야 합니다.

자기 전에 해 주면 잘 때 호흡 곤란도 편해지고 숙면할 수 있고 피로도 줄일 수 있어요.

항생제를 처방받을 때는 직접 진단하고 정도에 따라 약을 사용해야 합니다.

남용하시면 부작용을 오히려 일으킬 수 있어요.

© stijnkleerebezem , 출처 U nsplash

정도가 심해지면 식욕이 떨어지고 입으로만 가려 얼굴형이 변형되거나 집중력이 떨어져 성장부진이나 학습장애를 나타낼 수 있습니다.

그래서 평소 콧물이나 고름을 내고 코의 부담을 줄여 점막을 안정화 시켜야 합니다.

코 세척의 단점이라고 하면 유아가 하기가 어렵고, 목이나 귀에 들어갔을 경우 중이염에 걸릴 위험이 높다는 것입니다.

최근에는 전동 세척기로 물을 빼지 않고 비강 세척을 해 줍니다.

프라엠은 분사식으로 콧속에 물을 불어 넣어 다시 흡입하여 코를 세척하는 원리인데요.

물도 튀기지 않고 세척 후 물통에 청소 후 물을 담아 위생적이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입으로 소리를 내면서 반대편 코로 물을 내는 것을 무서워하는 아이에게는 적용하기 쉽습니다.

성인들도사람을만나는직군이나전화나말을많이하는직업을갖고다니면서사용할수있기때문에코막힘이나콧물이심할때사용할수있어요.

성인도 유아도 비염도 감기도 오랫동안 방치하면 만성 축농증이 될 수 있습니다.

각 질환마다 약간의 차이를 잘 이해하여 증상에 맞게 대처하고 평소 꾸준히 양치질을 하여 습도를 조절하므로 자연치유력을 높여 성공적으로 관리하여 주시기 바랍니다.감사합니다~!